K팝스타 시즌 6 (K-pop Star 6) K팝스타 시즌6 (2017년 3월26일) PART 2
 This Video is about the licences. For the organization, see Creative Commons license

Are you watch the Other Episode?, Click here~,You will be choose the other episode list below.

Film Date :   November 2016
Genre :     
친구에게 이메일 보내기 :    링크가 끊어 졌다면 여기를
비디오 공유하기 :  
K팝스타 시즌 6 (K-pop Star 6)
《K팝스타 6》는 SBS에서 방영된 프로그램으로, K팝 스타 시즌 5의 후속편이자《K팝 스타》의 마지막 시즌이다.

지난 5년간 시청자의 사랑을 받아온 SBS 오디션 프로그램 <케이팝스타>가 오는 11월 시즌6를 마지막으로 막을 내린다. 마지막 시즌인 만큼 '더 라스트 찬스'라는 부제 아래 문호개방 카드를 꺼낼 예정이다.

9일 오후 서울 목동 SBS 홀에서 열린 <케이팝스타6> 제작보고회에는 박성훈 PD와 심사위원 양현석, 박진영, 유희열이 참석했다. 박성훈 PD는 "오늘 새로운 뉴스를 많이 전할 것 같다"며 입을 열었다.

박 PD는 "이번 시즌6이 <케이팝스타>의 마지막"이라며 "그래서 부제를 '더 라스트 찬스'로 붙였다"고 말했다. 그는 "마지막이란 심정으로 모든 사람에게 기회를 주고싶다, 한 마디로 문호개방"이라며 "소속사가 있는 연습생이나 기존 가수들도 모두 참가 가능하다"고 말했다. 그는 새로운 규칙에 대한 설명을 이어갔다.


마지막 무대, 새로운 규칙  이어 세 연예기획사를 대표하는 심사위원의 부가 설명이 이어졌다.

"시청자분들이 이 프로그램을 재미있게 봐주셨다. 사실 마지막 시즌5의 평균 시청률이 전보다 올랐다. 시청률을 따라가야 할까, 우리 가슴이 시키는대로 할까, 고민하다가 마음을 따르기로 했다. 시즌이 거듭될수록 점점 참가자들의 무대도 그렇고 우리의 심사도 소모적으로 반복되는 것 같다. 새로운 참가자들이 나올 시간이 필요하고, 같은 말 되풀이하는 우리 심사위원도 시간이 좀 필요하다." (박진영)

"저희 셋이서 <케이팝스타>를 마지막으로 하기로 마음 먹고, 마지막 시즌인 만큼 룰을 바꾸자고 했다. 이건 제 아이디어인데, 이미 가수로 데뷔를 했는데도 빛을 보지 못하는 사람이 훨씬 더 많다고 생각했기 때문에 연습생에게도 문호를 개방하자 했다. 몇 년 동안 연습해서 데뷔를 했는데도 빛을 못 보는 실력 있는 친구들에게 기회를 주자고 생각했다. 신선한 참가자들도 나올 수 있고, 이미 가수로 나왔지만 갈 길을 못 찾는 사람도 마지막이니 다 나와서 무한배틀을 해보면 좋겠다." (양현석)

"마지막이라는 것에 저희들이 동의한 가장 큰 이유는 패턴이 생긴 것 같은 느낌 때문이다. 오디션 프로그램으로써 많은 사랑을 받은 <케이팝스타>에도 변화가 필요하다고 모두 동의했다. 사실 솔직히 말하면 문제가 있어도 그럼에도 불구하고 프로그램을 계속 이어가는 경우가 대부분인데, 마지막회를 하기로 한 건 대단한 결정이라고 생각한다." (유희열)

팔은 안으로 굽는다? 양현석 "기자와 시청자들 너무 무서워" 박진영은 <케이팝스타>에 임했던 자세에 대해 설명했다.

"회사 대표로서 사무실에 있는 저와 <케이팝스타>의  심사위원 자리에 앉은 저는 완전 다른 사람이다. 옆의 두 심사위원도 마찬가지다. 사무실에선 '이 친구가 얼마나 CF를 찍을 수 있을까' 등등의 계산을 해야하지만, 이 프로그램 안에선 음악적 재능을 가진 이들에게 순수하게 열광할 수 있었다. 마치 새로운 레코드를 듣고 설레서 방방 뛰던 어린 시절의 나로 돌아간 것 같았다."

이어 소속사 연습생이 나오면 팔이 안으로 굽지 않겠느냐는 질문에 세 심사위원은 단호히 "그렇지 않다"고 답했다.

양현석은 "오히려  YG 소속사 친구가 나오면 더 꼼꼼히 보게 될 것 같다"고 말했다. 그는 "저는 연예계 생활을 30년 넘게 하고 있는데 기자와 시청자들이 너무 무섭다, 오히려 더 냉정해지고 역차별을 할 것 같다"고 말했다.

"<케이팝스타>가 인기가 많은 이유는 대본 없이 즉흥적이고 진실하게 해서인 것 같다. <케이팝스타>를 언제 그만둬야할까 가장 고민을 많이 한 것이 나일 것이다. 저같은 경우는 이것 외에는 방송에 나간 적이 없었다. 이번이 마지막 시즌이라고 하니 내 인생의 마지막 프로그램이라 생각돼서 더 감회가 남달랐다. 개인적으로 전보다 2배, 3배 더 열심히 임하고 싶다.

끝으로 박성훈 PD는 "부제를 '더 라스트 찬스'라고 지은 의미는 '누구나 설 수 있다'는 의미"라며 "마지막인만큼 나올까말까 고민했던 사람들이 모두 나오길 바란다"고 말했다.

Wikipedia, the free encyclopedia © 2001-2009 Wikipedia contributors(Disclaimer)
This article is licensed under the GNU Free Documentation License.
Donate to the Wikimedia Foundation

K팝스타 시즌 6 (K-pop Star 6)  Images

     
More News & Gossip
 Episode:
K팝스타 시즌6 (2017년 3월5일) PART 2 Casts

discussion

We welcome your comments, but please be civil, DO NOT SPAM and STAY ON TOPIC. Comments deemed inappropriate will be removed and repeat abusers will be banned. Commenting is a privilege that will be revoked for violations of our Privacy Policy .

DISCLAIMER: You are solely responsible for the comments and other content that you post. AskActor.com accepts no responsibility whatsoever in connection with or arising from such content.

blog comments powered by Disqus